최종편집일시:2020.08.08 (토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생활/문화 교육 IT/과학 연예 칼럼 영문 매거진
 
전체보기
뉴스 홈 교육  기사목록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주전공 및 복수전공계열에 따라 취업 성과는 다르게 나타나”
기사입력 2019-06-10 오전 11:30:00 | 최종수정 2019-06-10 11:30        
출처: 한국직업능력개발원
2019-06-10 08:00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10일 --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나영선)은 6월 10일(월) ‘KRIVET Issue Brief’ 제165호 ‘4년제 대졸자의 복수전공 이수와 첫 일자리 성과’를 발표하였다.

다음은 주요 내용이다.

2016년 기준 4년제 대졸자 중 약 19.5%가 복수전공을 이수하고 있으며, 주전공계열별로 인문계열 42.6%, 비상경계열 23.6%, 상경계열 19.3% 순으로 나타났다.

타전공에 비해 상경계열을 복수전공으로 선택하는 비중이 높게 나타났으며, 이는 상경계열 전공이 취업에 보다 유리하게 작용할 것이라는 기대를 반영한 것이다.

인문계열 및 비상경계열 학생이 상경계열로 복수전공을 할 경우 첫 직장에 취업할 확률을 높이지만, 상경계열 학생의 복수전공 이수는 취업 성과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공학 및 자연계열 학생이 상경계열로 복수전공을 할 경우 첫 직장 취업 확률을 높일 수 있으며, 자연계열의 경우 인문계열 복수전공 이수가 첫 직장 취업 확률보다는 취업의 질(정규직 여부, 월평균 임금)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 성과가 상대적으로 저조한 인문계열 학생들의 경우 상경계열 복수전공을 통해 노동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지만, 주전공 및 복수전공계열에 따라 복수전공 이수가 채용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거나 주전공에 대한 전문성 부족 등의 이유로 취업 성과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도 존재했다.

취업 전망이 밝다는 이유로 복수전공을 선택하기보다, 자신의 주전공을 기반으로 적성과 흥미를 살려 취업 역량을 개발할 수 있는 복수전공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 개요

1997년 직업교육과 직업훈련의 연계와 통합이라는 사회적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설립된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국민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교육과 고용 분야에 대한 정책연구와 프로그램 개발을 수행하고 있다.

기사제공 : 뉴스와이어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코리아텍 ‘가상훈련 콘텐츠’ 보급 4차 산업혁명 선도
송파청소년수련관, 청소년 동아리 연합워크숍 개최
 기사목록 보기
 
  교육 주요기사
‘교실혁명을 통한 공교육 혁신을 주도하는 진로..
한국직업능력개발원 “고학력층과 여성, 사무 직..
2019 대한민국 문화상징 어린이 미술대전, 7월 13..
건국대 HK+사업단, 영국 랭카스터대학 국제학술대..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타이 퀴진 마스..
CMS 영재관, ‘2019 영재학교·올림피아드·특목..
조리·호텔경영의 명문 미국 존슨앤웨일즈 대학교..
CMS 마포영재관, 9월 개원 앞두고 학부모 설명회 ..
 
 
주간 인기뉴스
호텔리어 무료교육
호텔리어 무료교육
둘코락스, 배우 이하늬와 모델 ..
녹색교육센터, 지역아동센터와 ..
“아동이 말하는 나의 하루는?”..
커리어, 한국특허전략개발원·한..
 
인기 포토뉴스
Hyosung Chairman Cho Hyun-Jo..
MOLSION, 뮤즈 신민아 ‘ATELI..
북랩, 불혹의 나이에 못다 이..
하나모아, ‘레알쏙쏙 필링패..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등록번호 : 아 00282         등록일자 : 2017년 6월 14일       

발행인 : 박종대           편집인 : 엄귀홍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종대

발행소 :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황령대로 23, 1112호(범천동, 세운이노빌)

Copyright(c)2020 리드저널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